2 min read

[4주 글쓰기 챌린지 #6] 지식과 삶을 연결하기(feat. 이중맹검)

저는 요즘 새로운 지식을 습득할 때 이 지식을 내 삶에 어떻게 적용하여 유의미한 변화를 만들어낼까? 를 항상 염두에 두고자 노력합니다.
[4주 글쓰기 챌린지 #6] 지식과 삶을 연결하기(feat. 이중맹검)
🖌️
작년 제 삶과 뇌에 혁명적 변화를 가져다주었던 <SmartViz : 인지적 도구로서의 시각화> 교육 참여자를 모집합니다.

첫 교육일은 4월 8일이고 신청 마감은 4월 5일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신청 폼을 참고해주세요.

얼마 전 트위터에서 우연히 '이중맹검'이라는 단어를 봤습니다. 분명 들어본 단어였지만 정확히 알지 못해 검색해보니 '맹검'이 '블라인드 테스트'더군요. 제가 아는 블라인드 테스트는 브랜드 가리고 제품 맞추기 정도였는데, '이중'이라는 게 정확히 뭔지 궁금해져서 살짝 공부를 해봤습니다.

저는 요즘 새로운 지식을 습득할 때 이 지식을 내 삶에 어떻게 적용하여 유의미한 변화를 만들어낼까? 를 항상 염두에 두고자 노력합니다. 이런 고민 없이 그냥 기억하려고만 했던 (당시에는 분명 흥미로웠던) 지식은 대개 그저 뇌를 스쳐지나가기만 하더군요. 맹검법이라는 흥미로운 개념 또한 제 삶과 연결시키기 위해 시간을 들였습니다.

좀 더 구체적으로는, 다음과 같은 궁금증을 해소하기 위해 위키피디아를 읽고 ChatGPT와 문답을 나눴어요.

  1. 이중맹검은 무엇이고, 다른 맹검법과는 어떻게 다른가?
  2. 연구자들이 맹검법을 사용할 때의 단점이나 주의점은 무엇인가?
  3. 연구논문을 읽을 때는 맹검법에 대한 지식을 어떻게 활용하면 좋을까?
  4. 일상생활에서의 의사결정 과정에 맹검법에 대한 지식을 어떻게 활용하면 좋을까?
  5. 일상생활에서 '맹검법에 대한 지식을 활용해야겠다'는 인식을 어떻게 해낼 수 있을까?

몇 년 전이었다면 아마 1번, 어쩌면 2번 단계에서 지식을 정리하는 데 그쳤을 것 같아요. 다음 단계들의 질문을 생각해낼 수 있다는 것에서 스스로의 성장이 느껴져 뿌듯하네요. 앞으로 며칠에 걸쳐 이 질문들에 대해 제가 정리한 답을 공유해보겠습니다.